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천시 소재 귀금속 판매점, 범죄 어려워진다
기사입력  2021/02/23 [17:05]   오정탁 기자

제천경찰서가 귀금속 판매점의 범죄 예방에 나섰다.

 

제천경찰서는 은행 출입문이 범죄예방을 위해 안쪽으로만 열리는 점에 착안 타겟-하드닝(Target-Hardening)시설물을 귀금속 판매점에 설치하는 환경개선을 추진한다.

 

타겟-하드닝(Target-Hardening)은 범죄 표적이 되는 건물이나 시설물을 강화하여 침입 범죄를 어렵게 하는 것이다.

 

이 시설물 설치로 사전에 범죄심리를 억제할 뿐만 아니라 범죄자의 도주시간을 지연시킬 수 있다.

 

제천경찰서는 지난 19일 제천시 중앙동 소재 귀금속 판매점에 출입문이 안쪽으로만 열리게 시범 설치했다.

 

안효풍 서장은 귀금속 판매점의 적극적인 협조아래 시설물 강화를 통한사전·사후 범죄예방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며 나머지 귀금속업소에 대해서도 조속히 시설물 개선을 완료하여 범죄로부터 안전한 제천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정탁 기자 maeil 0475@hanmail.net]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