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3회 초등학력인정 성인문해교육에 70세 만학도 5명 초등학력 인정
기사입력  2021/04/01 [13:22]   조이안 기자

지난 달 30일 단양군평생학습센터에서 제3회 초등학력인정 성인문해교육 졸업식이 있었다.

 

올해로 세 번째 맞는 성인문해교육에 평균나이 70세의 만학도 5명 모두가 초등학력 인정서를 손에 쥐는 성과를 거뒀다.

 

 

지금까지 총 26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군 평생학습센터는 지난 10년간 문해교육 경험을 토대로 2017년 충청북도교육청으로부터 초등학력인정 성인문해교육 기관으로 지정돼 교육을 운영 중이다.

 

20183월 입학해 올해 2월까지 3년간 전 과정을 빠짐없이 이수한 학생들은 늦은 나이 시작한 배움에 아쉬움을 털어버리듯 환한 미소로 졸업의 기쁨을 나눴다.

 

졸업식에 참석한 오유진 문화체육과장은 이순옥 어르신(77)을 시작으로 학생들에게 학력인정서 및 졸업장을 수여했다.

 

오유진 군 문화체육과장은 “3년 동안 꾸준히 공부해야 졸업할 수 있는 어려운 과정을 극복하고 목표를 이루신 어르신들의 값진 노력에 힘찬 박수를 보낸다배움을 갈망하는 지역의 어르신들이 언제든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초등학력인정 제도는 배움의 기회를 놓친 주민들이 문해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해 의무교육에 해당하는 초등학교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제도다.

 [단양매일뉴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