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 - 한일시멘트·성신양회, 2500억 원 투자...오염저감 설비 도입
기사입력  2022/01/10 [18:45]   오정탁 기자

충북 단양군과 지역 시멘트사가 주민들을 위한 친환경 상생 발전에 머리를 맞댔다.

 

10일 군은 한일시멘트() 단양공장, 성신양회() 단양공장 관계자들과의 간담회를 통해 2022년부터 2024년까지 2500억 상당의 오염물질 저감 투자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군 천병철 경제개발국장 주재하에 그간 군이 조사한 자료를 바탕으로 매포읍 지역 특정 시간대 악취 및 미세먼지 발생 등 환경오염 문제를 시멘트사와 공유했으며, 개선 방향 도출을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군은 지난 20161월 지역 시멘트사 관리·감독이 충북도에서 단양군으로 관리 전환됨에 따라 각 시멘트 사별 오염물질 발생 특성 분석과 환경오염 감시체계 구축을 통해 시멘트 사의 취약점에 대한 개선 대책 마련을 지속적으로 요구해왔다.

 

이에 한일시멘트() 단양공장에서는 20182021년까지 크링커 보관장 보안, 사계절 세륜시설 설치, 폐기물 보관장 개선 등 총 500억 원 규모의 시설 투자 성과를 냈으며, 올해부터 2024년까지는 방지시설 분야에 939억 원을 투자해 일산화탄소와 질소산화물 저감 효과를 발휘할 수 있는 설비의 도입을 약속했다.

 

성신양회() 단양공장도 20182021년까지 오염물질 저감을 위해 약 388억 원의 시설물 투자를 진행했으며, 2024년까지 1503억원의 대규모 투자계획을 내놨다.

 

성신양회() 단양공장 인근에는 2025년까지 390억원이 투입돼 준상용급 규모의 CO포집 합성가스 전환 메탄올 생산 기술개발 사업도 추진된다.

 

군 관계자는 회색 산업인 시멘트 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꾸준한 환경 DATA 관리 및 개선 대책 마련으로 우리 단양이 친환경 산업 선도도시로 큰 도약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단양매일뉴스 오정탁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