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보건의료원 23일부터 응급실 시범운영...22일 응급환자에 신속한 처치로 귀중한 생명 구해
기사입력  2024/05/26 [10:51]   오정탁 기자

 

충북 단양군이 단양군보건의료원 개원을 앞두고 지난 23일부터 응급실 시범운영을 시작했다.

 

단양군은 시범운영 동안에는 24시간 응급실을 운영해 주민들의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응급실 시범운영 전 날인 지난 22일 보건의료원은 응급 상황에 빠진 노인의 귀중한 생명을 구했다.

 

 

단양읍에 거주하는 70대 노인이 피부과 약을 먹은 후 발진, 두드러기, 숨참 등의 증상이 발생해 내과 내원 치료 후 대기 중 갑자기 쓰려졌다.

 

응급의학과 의료진은 즉시 환자를 응급실로 옮겨 신속하게 처치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소식을 듣고 방문한 가족은 단양군에 응급실이 생겨 부인의 생명을 살렸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군 관계자는 응급실 운영으로 모든 군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양군보건의료원은 인근지역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최고 사양의 특수 구급차를 도입해 신속한 응급처치와 후송을 책임진다.

 

이 고상형 구급차는 자동 심폐소생술 장치와 구급 장비 패키지가 장착돼 차량 내에서 각종 처치와 시술을 할 수 있다.

 [단양매일뉴스 오정탁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