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담삼봉, 입장객 통계에서 전국 10위 차지...2023년 입장객 286만 명
기사입력  2024/06/12 [19:58]   오정탁 기자

 

단양군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인 도담삼봉이 한구문화관광연구원 관광지식정보시스템의 ‘2023년 주요관광지점 입장객통계에서 전국 10위에 랭크됐다.

 

군은 문화관광연구원에서 전국 2,752개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을 집계한 결과 286만 명이 도담삼봉을 찾은 것으로 조사됐고 충청권에서는 유일하게 10위권에 진입했다고 밝혔다.

 

도담삼봉은 지난해에도 전국 관광지 입장객 순위 10위에 랭크된 바 있다.

 

순천만국가정원이 778만 명으로 가장 많은 관광객이 방문했고 서울·경기권 6(에버랜드, 킨텍스, 경복궁, 롯데월드, 국립중앙박물관, 덕수궁), 지방은 대구(이월드), 경북(강구항), 단양(도담삼봉) 등이 순위에 들었다.

 

단양 도담삼봉은 2013년부터 2년마다 선정하는 한국관광 100선에무려 다섯 번이나 선정될 정도로 많은 국민의 사랑을 받고 있는 관광지다.

 

게다가 2022년부터 도담삼봉 맞은편 40,000유휴지에 조성된 도담정원도 형형색색 꽃물결이 피어 봄부터 가을까지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도담삼봉에서 도담정원까지 하루에 10(주말, 공휴일은 12)씩 오가는 황포돛배를 타면 도담삼봉의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며 이동할 수 있다.

 [단양매일뉴스 오정탁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