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1회 삼태산 둘레길 걷기 대회 오는 12일 열려
기사입력  2019/10/07 [13:35]   조이안 기자

어상천 꿀수박과 더불어 아름다운 풍광으로 이름난 단양군 어상천면에서 오는 12삼태산 둘레길 걷기대회가 개최된다.

 

▲ 2018년 제10회 삼태산 둘레길 걷기 대회 행사  / 단양군 제공   

 

올해로 11회를 맞는 이번 대회는 어상천면주민자치위원회가 주최하고 어상천면사무소와 어상천면유관기관 및 단체가 후원한다.

 

걷기 대회는 오전 10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국민체조, 삼태산 둘레길 걷기, 등산객 화합 한마당, 작은 음악회 등을 진행하며 걷기 코스는 ()단산중학교용바위골 삼거리방산미(청매실농장 앞)셔틀버스()단산중학교로 돌아오는 순이다.

 

특히, 행사 말미에는 즉석 노래자랑과 경품 추첨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마련해 보람찬 둘레길 걷기 행사에 재미도 더할 예정이다.

 

일반인들에게 알려진 등산 코스는 임현리용바위골누에머리봉삼태기산 정상무두리일광굴임현리로 이어지는 11구간이며 시간은 5시간 30분 정도 소요된다.

 

대회 관계자는 "이번 둘레길 걷기 대회는 지난해와 달리 참가자들이 편하게 삼태산을 거닐 수 있도록 완만한 코스로 구성해 참가율을 높일 수 있도록 했다""삼태산 둘레길 걷기대회가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둘레길 걷기 대회는 삼태산을 전국적인 명산으로 알리고자 지난 2008년 처음 시작됐다

 

삼태산(해발 867m)은 큰 삼태기 3개를 엎어놓은 모습이라 해 삼태기산이라 불리고 있고 산세가 누에가 기어가는 형상이라 해 누에머리산이라고도 이름나 있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시월의 멋진 날 갈대밭의 향연' 음악회, 오는 26일 열린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