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농업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삼척간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 2019년 정기 포럼 개최
기사입력  2019/11/19 [17:59]   조이안 기자

평택삼척간 동서고속도로 추진협의회(회장 류한우 단양군수)19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2019년 정기회 및 포럼을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 단양군 제공

 

이날 행사에서는 류한우 단양군수를 포함한 12개 회원시·군 자치단체장이 모인 가운데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장, 김경욱 국토부 제2차관, 관련 전문가와 지역 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정기회에서는 민간 공동추진협의회와 협력을 위한 민·관 공동 대응 건 2020년 총선 후보자 공약사항 포함을 위한 적극 대응 건 제천영월간 고속도로 예타통과를 위한 집중대응 건 등에 대한 공동협력 합의가 이뤄졌다.

 

또한 회원시·군의 염원이 담긴 공동건의문 정부 건의 관련 규약에 따라 6대회장 확정 및 7대 회장 선출 건도 의결했다.

 

의결에 따라 최명서 영월군수가 2020년 제6대 회장으로 확정됐다.

 

오후 2시 정기포럼에서는 개회사에 이어 동서6축 조기 완성 필요하다라는 주제로 한국교통연구원 전략혁신기획단장인 김찬성 박사가 발표를 진행했으며 국가균형발전에서 바라본 강원과 충북이란 주제로 대구대학교 권성문 교수의 발표도 이어졌다.

 

포럼에서는 이용재 중앙대 교수가 토론의 좌장을 맡았으며 박용석 한국기술연구원 교수 등 7명의 패널들이 참여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류한우 단양군수는 개회사에서 국토 간선도로망의 동서축 발전은 남북축에 비해 상대적으로 더디게 발달했다경기도와 충북, 강원을 하나로 잇고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국가 중심축인 동서고속도로 완전개통을 통해 국가균형발전을 이루고 함께하는 대한민국이 되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소백산의 설경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