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성면 두항리 화재 가구에 따뜻한 온정 이어져
기사입력  2020/07/28 [13:50]   조성복 기자

단양군 단성면 두항리 마을에서 화재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를 위해 이웃들의 따뜻한 온정이 이어져 소식을 접한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있다.

 

지난 15일 발생한 화재로 가옥이 전소된 박OO씨 가정에 단성면 두항리(이장 박무식)에 주민 36가구는 십시일반 모금한 3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 전국건설기계연합회 단양지회(지회장 오인욱)가 화재발생 가구에 중장비 등을 동원해 잔재물을 치우고 있다.

 

군청 주민복지과와 단성면사무소, 적십자사 등 기관의 직원들도 생계를 이어갈 수 있도록 긴급 생필품을 지원했으며, 마을회에서는 임시 거처를 제공했다.

 

특히, 군과 복지자원 협약 체결 후 올해 처음으로 활동에 나선 전국건설기계연합회 단양지회(회장 오인욱) 회원 17명은 지난 24일 굴삭기, 덤프트럭 등 10여 대 장비를 지원해 화재가구에 잔재물 처리 및 환경정비를 도왔다.

 

OO씨는 갑작스런 화재로 살림살이 하나 건지지 못해 황망함을 느꼈다어려운 일을 겪은 이웃을 위해 주저 없이 나서준 마을주민들과 관련 기관에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단양매일뉴스 = 조성복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도담삼봉, 2019년 방문객 466만 명 방문해 전국 6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