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대순 단양부군수 4일 취임
기사입력  2021/01/04 [10:28]   조성복 기자

32대 단양군 부군수에 박대순(사진57) 전 충북도 환경정책과장이 4일 취임했다.

 

4일 단양군청 4층 대회의실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박 부군수의 취임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진행되지 않았으며, 류한우 단양군수와 면담을 갖고 군정 현안 파악에 들어갔다.

 

박 부군수는 1988년 충북 영동군에서 처음 공직에 입문해 1991년 충북도에 전입한 뒤 2013년 사무관 승진 후 기후변화, 자원순환 등 환경 업무를 담당했으며, 2018년 서기관 승진 후에는 기후대기과장, 환경정책과장 등을 역임했다.

 

특히, 박 부군수는 모범적인 공직생활과 창의적인 업무추진을 인정받아 1995년 환경부장관표창을 수상한데 이어 1999년 검창총장표창과 2005년 국가사회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강원도 영월 출생인 박 부군수는 제천고등학교와 충북대학교 금속공학과를 졸업했다.

 

박 부군수는 코로나19 펜데믹이 지속되는 엄중한 시기에 청정 관광도시 단양에서 근무하게 된 데 기쁜 마음과 함께 무거운 책임감도 느낀다그 간의 인적 네트워크와 행정 노하우를 살려 도와 군의 가교역할을 해 역동하는 단양을 만드는데 혼신의 힘을 다 하겠다고 취임 소감을 밝혔다.

 [단양매일뉴스 = 조성복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