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죽령 휴게소, 죽령바람길 파노라마 전망대로 새단장
기사입력  2021/01/12 [13:11]   조이안 기자

단양의 관문이자 해돋이 명소인 죽령 정상 죽령(竹嶺)휴게소가 죽령바람길 파노라마 전망대로 새 단장됐다.

 

 

12일 군은 노후화된 죽령휴게소를 철거한 자리에 죽령 바람길 파노라마 전망대’를 건립했다고 밝혔다.

 

충북 단양군과 경북 영주시 사이 경계가 맞닿은 곳에 위치한 죽령휴게소는 지은 지 25년이 지나 노후된 건물로 시설 개선 요구가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군은 ‘2018년 충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사업공모를 통해 확보한 도비 97000만원을 포함 총 25억 원을 투입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전망대 내부에는 테이블과 의자 등을 배치해 소백산 고갯마루에 부는 찬바람을 피할 힐링 쉼터의 기능을 할 수 있도록 했으며, 단양관광을 시작하는 방문객들이 여행계획이나 먹케줄을 세울 수 있도록 안락하고 감각적으로 꾸며졌다.

 

군은 단양여행의 전초기지이자 기존 휴게쉼터로 기능을 수행할 수 있도록 철저한 사전준비를 거쳐 오는 3월 중 파노라마전망대의 문을 열 계획이다.

 

한편, 죽령바람길 파노라마전망대가 위치한 대강면 용부원 일원은 숨겨진 다양한 지역 관광자원이 풍부한 곳으로 알려져 있다.

 

해발 689m의 죽령 정상에서는 한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을로 인정받은 죽령옛고개 명품마을의 아름다운 산마을 풍경을 감상할 수 있으며, 용부원 마을까지 잘 정비된 죽령옛길 탐방로가 연결돼 있어 가벼운 산책을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단양매일뉴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