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농업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1년산 충주 사과, 대만 수출길 올라
기사입력  2021/11/19 [06:29]   편집부

 

충주시청


충주사과가 올해로 11년째 대만 수출로 해외시장을 향해 힘차게 판로를 열어가고 있다.

충북원예농협 충주거점산지유통센터는 19일 2021년산 후지사과 20톤을 선적하여 대만 수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시는 몇 해에 걸쳐 지역의 자랑인 충주사과 해외시장 개척의 일환으로 대만수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

특히, 올해에는 코로나19 및 기상악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과 농가에 활력을 더하고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자 작년 59톤 대비 크게 증가한 164톤을 목표로 정하고 수출을 진행한다.

시는 철저한 품질관리에 집중해 수출국의 까다로운 수출 검역 조건을 통과하는 것은 물론, 해외 소비자들의 입맛도 단번에 사로잡는다는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최고의 맛과 품질을 가진 충주사과의 대만 수출시장 공략을 공격적으로 진행할 것”이라며 “굳건한 의지로 어려운 순간을 이겨내 온 과수 농가에게 자부심이 될 수 있도록 해외시장 판로개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