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소선암에 '치유의 숲' 조성한다
기사입력  2019/10/01 [16:12]   조성복 기자

단양에 웰니스 관광을 견인할 소선암 치유의 숲이 조성된다.

 

웰니스(Wellness)란 웰빙(Well-Being)과 행복(Happiness)의 합성어로 신체적·정신적·사회적 건강이 조화를 이루는 상태를 말한다.

 

군에 따르면 지난 달 30일 군청 회의실에서 류한우 단양군수와 군 담당부서 공무원, 용역사 직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자리에서 소선암 치유의 숲 실시설계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  소선암에 들어설 '치유의 숲' 조감도   /  단양군 제공

 

 

소선암 치유의 숲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소선암 자연휴양림 일원에 치유센터, 치유 숲길, 테라피 센터, 치유 정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국비 25억 원을 포함한 5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게 된다.

 

군은 기존 소선암 자연휴양림과 연계한 숲 체험 극대화를 통해 아름다운 숲 속에서 힐링, 관광, 레저 3박자를 갖춘 웰니스 체험 공간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올해에는 실시 설계와 환경, 재해, 문화재 등 관련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2020년부터 2021년까지 2년간 치유의 숲 착공 및 준공을 완료할 예정이다.

 

군은 유아들이 오감으로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유아숲 체험원조성사업도 소선암 휴양림 일원에 조성 중에 있다.

 

9월부터 사업을 착수했으며 3.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유아들을 위한 체험시설인 종합놀이시설, 통나무 미로, 핀아트, 연필 포토존, 모래놀이·활차놀이·블록놀이 시설 등이 들어서게 된다.

 

군 관계자는 소산암자연휴양림 일대에 조성되는 치유의 숲은 타 관광시설과 연계해 단양 웰니스 관광를 책임지는 관광명소가 될 것이라며 지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가 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조성복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시월의 멋진 날 갈대밭의 향연' 음악회, 오는 26일 열린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