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의회 강미숙.조성룡 의원, 주거환경 개선과 택지개발 제안
기사입력  2019/11/24 [17:25]   조이안 기자

단양군의회 강미숙(·비례)의원과 조성룡(·단양 가)의원이 지난 20일 제282회 정례회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주거·교육환경 개선과 숲속 택지개발 방안을 제안해 집행부에  적극적인 검토를 요구했다.

 

강미숙 의원은 초등생과 중고생들의 영어교육 여건 개선과 동아리 활동 활성화를 위해 교육 당국과 더 노력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면서 학생들의 점심은 물론 아침과 저녁까지 책임질 수 있도록 지역 교육복지를 확대하자고 말했다.

 

그는 인근 제천에 신규 아파트가 들어설 때마다 단양을 떠나는 주민이 생긴다면서 영유아가 뛰어놀 수 있는 실내 공간을 늘리고 기존 아파트 단지 주거환경 개선에 더 투자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조성룡 의원은 단양호 등 천혜의 절경을 조망할 수 있는 숲속 택지 개발을 추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조 의원은 중앙선 복선화 사업을 준공하면 단양은 서울과 대구에서 1시간에 진입할 수 있다며 단양호와 만천하스카이워크를 바라볼 수 있는 단양읍 심곡리 국유지 등 455000를 택지로 개발하자고 제안했다

 

또한, 옛 군청 소재지였던 단성면의 명산 두악산 중턱 103000군유지도 56년이 지나도록 방치하고 있다면서 신혼부부가 살기 좋은 두악산 숲속 택지개발을 적극 검토할 때라고 강조했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소백산의 설경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