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 단속
기사입력  2020/07/30 [17:24]   오정탁 기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은 30부터 내달 13까지 여름 휴가철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 단속을 벌인다.

 

이번 원산지 표시 특별 단속은 국민들이 휴가철을  맞아 캠핑 등 야외 활동용  간편식이나 여름 보양식으로 즐겨먹는 수산물을 안심하고 구입할 수 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대표적인  보양식 수산물인 민물장어와  미꾸라지는  수입산이  많아 원산지 표시 위반행위가  빈번하게 일어나기 때문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은 특별 단속기간 동안 더욱 철저하게  단속할 계획이다.

 

또한, 올 여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여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최근 수입량이 늘고 있는 활참돔, 활가리비 등 여행지에서 즐겨먹는 수산물에 대해서도 집중 단속을 실시한다.

 

참돔은 주로 감용으로 소비되는 대중성 품목으로 수입량이 많으나, 국내산과  외형이 비슷해  원산지 둔갑 우려가 높은  품목이며, 가리비는 조개구이집,횟집 등에서 살아있는 상태로 수족관에 보관하면서 원산지 미표시 위반행위가 많은 품목이다.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은 현장 특별단속과 더불어,간편조리식 수산제품 등이 판매되고 있는 배달앱과 온라인 판매에 대해서도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원산지 둔갑 및 부정유통 행위를  원천 차단할 계획이다.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벌금에 처하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  5만 원 이상 1천만 원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특히, 5년 이내에 2회 이상 원산지를 거짓 표시한 경우에는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벌금 5백만 원 이상15천만 원 이하의 가중처벌을 받게 된다.

 

양동엽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장은 소비자들도  수산물을 구입할 때 반드시 원산지표시를  확인하고, 원산지가   표시되지  않았거나 표시된  원산지가 의심될 경우에는 1899-2112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수산물원산지표시로 적극 제보해 주시길 바란다.”당부했다.

 [단양매일뉴스 = 오정탁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도담삼봉, 2019년 방문객 466만 명 방문해 전국 6위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