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2022년 정부예산 확보 주요사업 보고회’ 가져
기사입력  2021/02/09 [16:42]   오정탁 기자

 

충북 단양군이 지난 8일 류한우 단양군수 주재로 ‘2022년 정부예산 확보 주요사업 보고회를 갖고 본격적인 국비확보에 나섰다.

 

 

이번 보고회 대상사업은 신규사업 8건을 포함해 총 31건으로 총사업비 3553억 원, 확보 대상액은 558억 원이다.

 

군은 이번 보고회에서 사업 필요성에 대한 논리 점검과 체계적 추진전략을 마련하고, 이를 바탕으로 오는 3월부터 중앙부처와 충북도를 대상으로 전방위적인 정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보고회에서 군은 체류형 관광 신성장동력 마련을 위한 주요사업으로 단양 명승문화마을 조성사업(231억원) 단양호 힐링 생태 탐방로 조성사업(59억 원) 시루섬 생태탐방로 조성사업(40억원) 등을 점검했다.

 

또한, 신규 발굴 사업에는 단양 에코순환루트 인프라 구축사업(180억원) 단양 디캠프(D-CAMP) 조성사업(200억원) 8개 사업을 선정해 예산확보 활동을 중점 추진키로 했다.

 

최근 중앙선 폐철도 관광자원화사업의 사업주관자 후보자 선정에 따라 340억 규모 자본이 투자되는 군의 민자 유치 사업에도 속도가 붙으며, 주변 관광시설과 연계된 시너지 효과도 극대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군은 이밖에도 농촌 인프라 개선을 위한 농촌신활력 플러스 사업(70억원) 내륙어촌(강마을) 재생사업(54억원) 농기계 임대사업소 어상천지소 설치(12억원) 등을 논의 했다.

 [오정탁 기자 maeil 0475@hanmail.net]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