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어상천면사무소, 복지 소외계층에 맞춤형 복지 제공
기사입력  2021/02/15 [11:45]   조이안 기자

 

단양군 어상천면(면장 박용택)은 추운 겨울을 맞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을 찾아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이달 말까지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을 운영한다.

 

어상천면은 복지 소외계층 기초생활수급자 탈락·중지가구 중한질병·부상 등으로 갑작스럽게 위기 상황에 놓인 가구를 집중 발굴해 지원한다.

 

 

면은 본격적인 복지 위기가구 발굴을 위해 이장, 사회단체장, 주민 등 지역 인적안전망과 협업해 위기 가구를 적극적으로 발굴·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발굴된 대상자는 긴급지원, 기초생활보장(맞춤형급여), 차상위 등 공적지원과 함께 지역 민간자원 연계를 통해 문제 해결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받게 된다.

 

또한, 복합적인 위기 상황에 처해있는 가구에는 군 주민복지과, 지역 봉사단체와 협의해 다양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방침이다.

 

신재관 맞춤형복지팀장은 소외되고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발굴하기 위해서는 지역 주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절실히 필요하다” 어려움에 처해 있는 이웃이 주변에 있을 경우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면사무소로 알려달라고 당부했다.

 [단양매일뉴스 = 조이안 기자]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