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단양군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상반기에 2266억원 신속집행
기사입력  2021/02/15 [12:27]   오정탁 기자

충북 단양군이 코로나193차 유행 여파로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신속집행에 총력을 기울인다.

 

15일 단양군은 올해 신속집행 대상액 3776억 원 중 60%에 해당하는 2266억 원을 상반기내에 집중 집행할 계획으로 충북 목표(60%)에 발맞춰 정부목표(55.1%) 대비 4.9%를 상향조정 했다.

 

군은 대규모 5억 원 이상 108개 사업의 집행 계획 및 추진 실적의 중점 관리에 나선다.

 

1분기 목표액(소비 355, 투자 328)의 달성을 위해 월별 집행계획을 수립해 부서별 집행실적을 수시로 점검하며, 행안부 집행실적 평가 10% 가중치 항목인 일자리사업과 관련된 10개 부서, 144억 원의 사업비 집행을 실시간으로 관리한다.

 

군은 추진 독려를 위해 부서별 평가를 실시해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등 집행 성과의 극대화에도 노력한다.

 

아울러 지방재정 신속집행 적극 활용 지침에 따라 긴급입찰, 선금급 집행 활성화, 대가지급기한 단축, 추경예산 성립 전 사용 등을 적극 활용해 군민 생활안정 및 신규일자리 창출에도 온 힘을 다할 방침이다.

 

경제적 파급 효과가 크고 군민 생활과 밀접한 일자리 및 소비·투자(SOC)사업의 신속한 재정 집행을 위한 조력부서와 집행부서 간 긴밀한 협업체계도 구축한다.

 

단양군은 지난해 지방재정 소비투자분야 집행에서 목표액 2123억보다 많은 2475억을 집행하며 116.58%의 집행률로 충북도내 11개 시군 중 3위를 기록했다.

 [오정탁 기자 maeil 0475@hanmail.net]

ⓒ 단양매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카카오스토리 밴드 밴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